{ 태그에 닫는 태그가 없습니다. error :313 남주희실용음악학원 버클리음대 2022 오디션 대비

공지사항

공지사항 버클리음대 2022 오디션 대비 <남뮤직 모의고사>
2021-10-10 14:41:44
남주희실용음악학원 <> 조회수 123
125.131.198.241

버클리 음대 2022 오디션을 위한 <버클리 모의 오디션>이 10.2(토) 남주희실용음악학원에서 개최되었다.

실기 모의고사 하루 전에는 재즈하모니의 필기 시험이 있었다

그동안 배운 재즈하모니의 이론들을 건반에서 뿐 아니라 오선에서 확실히 그려낼 수 있는지 페이퍼로 시험을 보았다.

이는 말로 구사하는 문장을 글로 쓰는 것과 상통한다.

실기는 네가지 과목으로 나누어 평가했다.

Prepared Piece

Improvisation

Sight Reading

Ear Training

버클리 오디션이 국내 입시와 다른 점은 평가 시간이 서너배 길고 정해진 테스트 항목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학생이 긴장한 경우 교수님들이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해 실력을 제대로 발휘할 수 있도록 배려한다.

천안에서 다니는 고1학년 한준우를 스타트로 한양대 클래식 피아노 전공이자 유튜브 스타인 김하늘까지 총 3시간에 걸쳐 진행되었다.

대부분 연주곡은 탁월한 기량을 보여주었는데 즉흥연주ㅡ초견ㅡ청음 순으로 진행하면서 점차 실력이 저하되는 현상이 나타났다.

연습으로 해결할 수 있는 과목과 선천적인 음악성에 좌우되는 과목의 한계를 보여주었다.

하지만 청음,초견, 즉흥연주가 취약한 학생일 수록 뼈아픈 노력을 통해 최후에 장학금까지 획득했던 사례는 남뮤직 30년 입시 역사상 비일비재하다.

심사는 김현성 교수님과 이길주 재즈피아니스트 그리고 남뮤직 버클리 입시반 최진우 학과장님이 맡아주셨다.

3시간에 걸친 버클리 모의고사 심사의 공통적인 평은 입시곡의 테크닉을 현란하게 구사하는 것보다 기본기가 중요하다는 것이다.

불필요한 노트들을 생략하고 간결하면서 발란스 있는 연주 그리고 몸과 악기가 하나된 일체감있는 연주가 중요하다는 의견을 모았다.

국내 입시도 마찬가지고 많은 학생들이 입시곡 연주에 열정의 반을 쏟는데 그보다 중요한 것은 취약한 부분에 주력해 골고루 좋은 점수를 얻는 것이다.

그와 더불어 평소 음악을 많이 들어 재즈의 감각을 기르고 체득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

청음은 타고난 능력이 물론 중요하지만 전문적인 트레이닝과 버클리 청음 교재를 통해 얼마든지 개선할 수 있다.

초견은 실제 버클리 오디션에서 20분 정도의 워밍업 시간을 부여하기 때문에 어느 정도의 훈련으로 득점을 할 수 있다.

버클리 득점에서 가장 비중이 큰 것은 '즉흥연주'라 할 수 있다.

즉흥연주를 잘 하기 위해선 많은 카피와 앙상블 수업 그리고 고차원적인 레슨도 중요하지만 평소 어떤 음악이든 노래하듯이 선율을 만들어 보는 습관을 갖는 것이 좋다.

초라한 작은 건물이 70년만에 위대한 버클리 음대로 발전했듯이 소박한 멜로디 메이킹이 훗날 케이팝 역사의 획을 그을 수 있다.

변치 않는 음악의 진리는 '기본기에 충실한 것'이다.

화려한 즉흥 연주보다는 불필요한 노트를 제거해 이유있는, 창의적인, 내실있는 선율을 만들어 나가는 하루 하루를 만들어보자.

코로나 19로 2022 버클리 오디션도 온라인으로 대체될 예정이다.

대면이든 비대면이든 실력을 갖춘 학생에게는 그 어떤 방식도 장애가 되지 않는다.

영어 인터뷰 역시 중요한 합격의 열쇠다.

어떻게 영어를 준비해야하는지 걱정하기 보다 나는 왜 버클리에 가고 싶은지, 스스로에게 질문하고 진심어린 답을 찾는 노력이 중요하다.

진정성 있는 목소리와 태도,눈빛은 어떤 국적의 언어와 뉘앙스로도 사람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기 때문이다.

최근 남뮤직에 버클리 증등부가 개설되어 초등학교 6학년생부터 전국의 많은 영재들이 속속 입학하고 있다.

선릉역이란 좋은 입지로 부산,제주, 대구 등 멀리서 주말을 이용해 대치동으로 유학을 온다.

버클리 장학생을 30년간 배출해온 피아노 교재 명저자, 남주희 원장의 후학 양성은 주말에도 쉴틈이 없다.

버클리 음대 입학을 꿈꾸는 중.고등부 그리고 대학생 및 성인들이 있다면 1년 365일 언제든지 선릉역 남주희실용음악학원으로 노크하시기 바랍니다.

막연한 꿈으로 존재했던 버클리 진학이 현실이 되어 한걸음 한걸음 보스톤으로 다가가게 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