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용음악대학 합격현황


실용음악대학 합격현황 2021년 서울예대 실용음악과 수시최종합격-김준호(세종과학고3)
2020-11-15 14:34:23
남주희실용음악학원 <> 조회수 25
211.196.178.185

실용음악에 있어서의 서울예대는 공부로 치면 '서울 법대'와 같다. 수시 및 정시에서 매년 전공별로 두세명밖에 뽑지 않는다.

2021학년도 서울예대 실용음악과 수시 최종 합격자가 11월 13일(금) 오후 6시에 발표되었다.

남주희실용음악학원의 김준호학생이(세종과학고 3) 4명 선발하는 <전자음악/음향디자인/DJ> 전공에 102대 1의 경쟁율을 뚫고 최종 합격했다.

김준호 학생의 합격 비결은, 전공은 음향이지만 재즈피아노, 클래식 화성학, 작곡, 재즈 앙상블 등 기악 및 작곡 전공 입시생들의 과목들을 망라해 수강한 데에 있다.

또한 그때 그때 <NMA 모의고사>를 통해 학생의 부족한 실력을 보완할 수 있는 수업을 적시에 적절히 배정해 영역별로 최상의 실력을 만들어 낸 입시 전략에 있다.

서울예대 실용음악과 시험은 1단계와 2단계로 나뉜다. 1단계를 통해 정원의 3배수를 뽑은 후 2단계를 통해 최종 선발한다.

올해 서울예대 <전자음악/음향디자인/DJ> 전공의 올해 지원자는 총 374명이었다.

작년 남주희실용음악학원의 2020학년도 서울예대 입시에는 보컬의 김예찬(중대 부고 졸), 실용 작곡의 송우용(한국 예고 졸)이 승전보를 전했다.

특히 남자 보컬은 단 2명을 선발했는데 159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남뮤직의 김예찬 학생이 합격했다.

 
김예찬 학생의 합격 비결은 '보컬 자작곡'에 있다.
 
대부분의 실용음악학원들이 보컬 학생들에게 노래를 주력해 지도하는데 남주희실용음악학원의 보컬 입시 전략은 <작곡 심화 수업>이다.

재즈피아노 전공 멜로망스의 정동환이 명성을 날리는 비결 역시 남주희실용음악학원 재학 3년 내내 작곡, 미디를 집중적으로 공부한 결과다.

 

2020년이 저물어 가고 있다.

 

겨울방학은 부족한 나의 실력을 크게 보완할 수 있는 찬스다.